대출후기
 

후원안내

귀중하고 값진 후원금,기부금은 취약빈곤게층의 자립지원 착한대출사용을 통한 나눔.신용.협동사회를 만드는 금융복지 실현

기획재정부지정 기부금영수증발행 (기획재정부 공고 제2012-119호 2012년 7월 2일)

후원계좌

예금주:더불어사는사람들

농협 351-0466-9027-73 신한 140-009-430180
우리 1005-281-007080 국민 93275007080
기업 3275-7080-00 외환 630-008125-154
하나 178-910029-24704 신협 131-016-310697

제가 한참 금전적으로 어려움을 겪을때 알게된 더불어사는 사람들 이 법인 덕분에 소액의 대출이긴했지만 그때는 저에게 너무나 절실한 금액이었습니다. 돈이 너무 없어서 대출금도 매달 2만원돈을 상환해 가면서 지내다가 전액 상환을 한 후에는 이후 대출을 또 이용하게 될때를 대비해서와 다른 분들이 대출받아 사용할 수 있도록 적립도 해왔습니다.
그리고 연1회 하는 후원도 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다 최근에는 연락을 주셔서 무엇이 필요한지 세심하게 물어보시며, 치과에 가야 하지 않은지, 컴퓨터가 필요하지는 않은지, 등등 안부를 물어주며 필요한것을 물으시기에 컴퓨터가 필요하다고 하니 델사 컴퓨터를 보내주셨습니다.
모니터와 내장형 스피커와 키보드 마우스를 모두 챙겨주셔서 감사했습니다. 안타깝게도 모니터는 택배 이동중 파손이 되어 사용할 수 없게 되었지만 집에 가지고 있던 모니터와 함께 셋팅하여 잘  사용하고 있습니다.

돈이 너무없어서 어렵던 시절에 공공기관의 긴급지원서비스도 받을 수 없던 때에 알게되어 적은돈이긴 하지만 요긴하게 사용했었습니다.
어려운 사람들을 위해 대출 지원을 해주시는 더불어사는 사람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경제적으로 위급한 상황에 있는 분들에게 많이 알려져서 많은사람들이 도움을 받았으면 합니다.
대출 지원을 받으시는 분들 모두 어려운 시기에 건강하기를 바라며, 감사드립니다.

 

 

 

KakaoTalk_20210530_170747936 더불어사는 사람들.jpg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남기기
건전한 댓글 문화를 위해 노력합시다.
405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05 힘이되어준 더불어사는사람들 감사드립니다

디딤돌 2014.05.07 8093
404 힘들때 소중한 도움 감사드립니다.

대구천사 2016.11.08 1075
403 힘들고 어려울때 조건없이

하얀목련 2018.09.14 954
402 힘내라는 하늘의 계시인지 인터넷을 보다 우연회 더불어 사는 사람들을 알게 되었습니다.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기운내자 2020.08.05 507
401 희망이 있어 감사합니다!!

왕눈이 2013.11.05 9151
400 희망의생명수 국내 어떤 금융권에서도 못하는것을 더불어사는사람들 착한 대출은합니다

더불어 2019.05.26 584
399 희망의고마움♡

블랙스타 2018.03.31 533
398 희망의 빛을 주신 더불어사는사람들 너무나 고맙고.. 고맙고.. 고맙습니다.

그란비 2020.10.15 624
397 희망의 빛과 같은 기적이라고 밖에는 ....

뿌아이 2016.12.29 1077
396 희망을 주셔서 감사합니다...잊지않겠습니다.

오천사 2017.05.17 579
395 희망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아침이슬 2014.11.21 3037
394 희망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1]

다둥이마미 2018.01.24 661
393 희망을 주셔서 감사합니다.

SB 2018.12.11 465
392 희망대출이 싹이되어(^.^)

감자강냉이 2016.10.11 1177
391 희망♥사랑

블랙스타 2018.02.21 482
390 후원물품 감사합니다~^^

따식이 2016.05.25 1396
389 후기요

내일도오늘처럼 2015.04.27 2603
388 혹시나 하는 마음이 확신이 생기는 순간이었어요.

인천곰돌 2019.05.08 609
387 혹시나 저에게도 기회가 올까 글을 남기기까지도 많이 망설였습니다. 그리고 설마 연락이 올까 라는 기대도 없었습니다. 감사합니다.

로라 2020.04.26 561
386 헛배만부른 저....깨닫게 해주시네요...

쭈야 2016.05.17 1820